영원아웃도어의 노스페이스가 2018 평창동계올림픽을 한 달 앞두고 '국가대표 단복 리미티드 에디션'을 출시했다.

노스페이스는 팀코리아 선수들이 평창올림픽에서 착용할 '시상복'과 '트레이닝복' 등 3종의 제품을 팀코리아에 제공할 수량을 포함해 각각 2천18장 한정 출시한다고 12일 전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