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대에 그친 2분기 성장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