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곽 드러난 LG 'G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