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뉴팜(13,3500 0.00%)은 중국 광저우에서 개최된 '뷰티 엑스포 2018'에서 중국 유통업체와 플랑셀 필러에 대한 판매계약 추진에 합의했다고 22일 밝혔다.

상하이를 본거지로 두고 있는 중국 유통업체는 중국 위생허가 진행에 전문화된 업체다. 현재 구체적인 계약 조건을 합의하고 최종 체결만을 남겨놓은 상태란 설명이다.

대한뉴팜의 플랑셀은 리도카인이 포함된 히알루론산 필러다. 통증을 줄이면서 시술이 가능하다. 대한뉴팜은 상표권 등록을 진행 중에 있으며 중국 위생허가 취득 시 초도 물량 30만개를 시작으로 납품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국무역협회(KITA) 베이징지부는 올해 중국 의료미용 시장 규모가 8500억위안(약 143조원)을 넘어설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대한뉴팜은 중국과 함께 태국 기업과도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일반 치료와 병행할 수 있는 신데렐라 주사, 백옥주사 등 웰빙 주사제를 중점적으로 태국에 판매할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중국과 태국에 필러와 웰빙주사제를 시작으로 다양한 제품을 공급해 나갈 것"이라며 "앞으로도 세계 전시회에 적극 참가해 미국과 유럽, 남미 등으로 시장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민수 기자 hms@hankyung.com
한경닷컴 산업금융팀 한민수 기자입니다. 헬스케어와 금융투자사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