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가지 타입 혼합 구성으로 상처 크기와 부위에 따라 선택

조아제약(5,45060 -1.09%)(대표 조성환·조성배)은 흉터 없이 빠른 상처 회복에 효과적인 3가지 타입의
혼합 습윤 밴드 ‘조아덤’을 21일 출시했다.

조아덤은 하이드로콜로이드가 주성분으로 상처에서 발생되는 삼출액을 흡수해 촉촉한 습윤 환경을 만들어 상처 치유를 촉진시킨다. 또 상처 부위의 밀폐 효과로 외부 세균 침입 및 오염을 원천적으로 방지해 흉터 없이 안전하고 빠른 회복을 돕는다.

조아덤은 대형(잘라 쓰는 타입), 밴드형, 원형(스팟형) 등 다양한 구성으로 상처 크기와 부위에 따라 선택해 사용하면 된다. 중간 절개선이 있어 핀셋 없이 제품을 쉽게 떼어 상처 부위에 간편하고 위생적으로 부착할 수 있다는 게 장점이다.

조아덤은 생활 방수 기능이 있어 부착 후 간단한 세면 및 샤워가 가능하고 엷은 미색의 드레싱으로 눈에 띄지 않게 상처 치료를 할 수 있다. 혼합형 총 4매 포장 단위로 휴대 및 보관이 용이 하도록 지퍼백으로 포장했다.
조아제약 관계자는 “차별화된 3가지 타입의 밴드 구성으로 상처 크기와 부위에 따라 맞춤형 사용이 가능하다”며 “야외 활동이 잦아지는 봄철 예기치 못한 상처 치료에 조아덤이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조아덤은 4매(3가지 타입) 포장 단위로 약국에서 구입할 수 있으며 1일 1회~수회 2매씩 환부에 붙일 수 있다.

전예진 기자 ac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