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의약품 부문

동국제약

동국제약(대표 오흥주·사진)의 ‘인사돌’은 잇몸병에 대한 인식이 낮았던 1970년대에 발매됐다. 인사돌 출시로 많은 사람이 흔히 겪는 ‘잇몸병’을 환기시키고 국민 잇몸 건강 향상에 기여했다는 평가다.

당시 일반의약품으로서는 드물게 서울대 치과대학 등 국내 유수의 치과대학과 연계해 임상연구를 진행했다. 일반의약품의 과학적 마케팅 방법론을 개척한 것이다.

동국제약은 이후 2014년 국내 최초로 개발해 특허받은 잇몸약 복합제인 ‘인사돌플러스’를 발매했다. 서울대 치과대학, 충남대 약학대학과 산학협동을 통해 10여 년간 연구한 결실이었다. 잇몸병은 잇몸 겉(잇몸)과 속(치조골, 치주인대)에서 발생하는데 기존에는 겉과 속에 동시에 작용하는 약제가 거의 없었다.

잇몸병에 효과적인 새로운 물질인 후박추출물을 연구해 기존 인사돌 성분과 이상적인 조합을 만들었다. 인사돌플러스는 2002년 특허 등록으로 기술성과 차별성을 인정받았다. 생약복합 성분이기 때문에 장기간 관리가 필요한 잇몸병 치료와 예방에 더욱 효과적이란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임플란트 시술을 받는 경우 정기적인 치과 진료와 함께 인사돌플러스를 복용하는 것이 시술 전후 잇몸 건강을 관리하는 데 도움을 준다고 한다.
동국제약은 인사돌의 수익금 일부를 사회에 환원하기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국민의 잇몸 건강에 대한 인식을 높이기 위해 대한치주과학회와 함께 2009년부터 ‘잇몸의 날’(매년 3월24일)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캠페인을 통해 잇몸 건강의 중요성을 알리고 있다. 독거노인과 장애인 등을 대상으로 무료 치과 진료 행사를 하고 있다. 올해 ‘잇몸의 날’에는 한양여대에서 장애인들을 대상으로 스케일링 행사가 열렸다. 동국제약 직원들로 이뤄진 인사돌 사랑봉사단이 지원 활동을 펼쳤다.

동국제약은 ‘효(孝)’의 의미를 되새기자는 취지로 ‘인사돌플러스와 함께하는 부모님 사랑·감사 캠페인’을 3년째 진행하고 있다. 이 캠페인은 ‘부모님, 고맙습니다 그리고 사랑합니다’라는 슬로건 아래 손글씨로 부모님께 편지를 써 사랑과 감사의 마음을 표현하고, 부모님의 건강을 챙기자는 의미에서 기획됐다.

2015년부터 서울 및 주요 광역시에서 시작된 이 행사에는 현재까지 약 4000명 이상의 시민이 참여했다. 올해도 지난 7월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인사돌플러스와 함께하는 2017 부모님 사랑감사 캠페인’ 행사가 열렸다.

한민수 기자 hms@hankyung.com
한경닷컴 산업금융팀 한민수 기자입니다. 제약사 및 바이오기업 등 헬스케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현재 한국경제신문 바이오헬스부 겸직 중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