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프트뱅크벤처스, IMM인베스트먼트 등 투자
성인 실무교육 스타트업(신생 벤처기업) 패스트캠퍼스가 소프트뱅크벤처스, IMM인베스트먼트 등으로부터 45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8일 발표했다. 이번 투자는 패스트캠퍼스가 지주회사인 패스트트랙아시아로부터 지난해 4월 인적분할이 이뤄진 지 9개월 만에 이뤄졌다.

패스트캠퍼스는 '인생을 바꾸는 교육(Life Changing Education)'이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3조원 이상으로 추정되는 실무교육 시장을 공략하고 있다. 작년 매출은 100억원을 돌파했다.

패스트캠퍼스 하이어링데이

이강민 패스트캠퍼스 대표는 "데이터 사이언스, 프로그래밍, 크리에이티브, 마케팅, 파이낸스, 비즈니스, 외국어 등 7개 카테고리의 실무교육을 다루고 있다"며 "직장인들의 평생학습을 위한 교육 콘텐츠를 직접 기획해 제공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은우 소프트뱅크벤처스 파트너는 “평생 교육의 필요성은 커지고 있지만 성인 실무교육 서비스는 부족하다”며 “패스트캠퍼스는 성인 교육 시장에 새로운 트렌드를 만들어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안정락 기자 jran@hankyung.com
한국경제신문 IT과학부 엣지팀장(스타트업, IT기기 리뷰 전문 취재팀장)입니다. 독자 여러분께 도움이 되는 기사를 쓸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