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30일까지 홈페이지에서 신청받아
은행권청년창업재단 디캠프(D.CAMP)가 오는 30일까지 ‘IF2018 스타트업 거리축제’에 함께할 파트너를 모집한다고 16일 밝혔다.

IF2017 행사 모습. 디캠프 제공


IF2018은 국내 최대 규모의 스타트업 거리축제다. 지난해 열린 행사에는 푸드, 패션, 게임, 문화, 테크, 교육 등의 분야에서 107개 스타트업이 참여했다. 콘텐츠진흥원, 서대문구청, 연세대, 서강대, 숭실대 등도 파트너로 함께했다.
올해 행사는 오는 9월29~30일 신촌 연세로(450m 거리)에서 개최된다. 여러 스타트업이 이벤트, 프로모션, 공연, 콘퍼런스, 전시, 파티 등의 방식으로 행사에 참여한다.

IF2017 행사 모습. 디캠프 제공


IF2018은 △스타트업 빌리지(스타트업 거리 전시부스) △스트리트 쇼케이스(관객 참여형 거리 이벤트) △스팟 세션(실내 스타트업 미니 콘퍼런스) △파트너 빌리지(스폰서 브랜드 주제관) △네트워킹 파티(참여기업 대상 가을밤 거리 네트워킹 파티) 등 5개 섹션으로 구성됐다.

디캠프는 스타트업 빌리지에 참여할 스타트업과 스트리트 쇼케이스에 함께할 프로젝트팀을 모집한다. 스타트업 빌리지는 참여 기업의 제품과 서비스를 대중에게 소개하는 전시 부스다. 참여 기업은 전시 부스와 테이블 등을 지원받는다. 별도의 부스 입점비를 부담하지 않아도 된다. 부스 안에서 제품 전시, 시연, 서비스 체험, 이벤트, 프로모션 등을 할 수 있다.

IF2017 행사 모습. 디캠프 제공


스트리트 쇼케이스는 참여 파트너의 프로젝트를 거리에서 선보이는 관객 참여형 이벤트다. 파트너가 제안하는 콘텐츠로 구성된 프로그램을 전시 부스가 아닌 별도의 공간에서 구현한다. 이벤트 해커톤, 참여형 전시, 콘퍼런스, 캠페인, 토너먼트 등 다양한 형태로 콘텐츠 구성이 가능하다. 스트리트 쇼케이스 참여 프로젝트팀은 최대 50㎡의 독립 공간과 운영비 일부를 디캠프에서 후원받을 수 있다.

참여 신청은 디캠프 홈페이지(dcamp.kr)에서 받는다. 오는 21일에는 모집 설명회(온라인)도 연다.

안정락 기자 jran@hankyung.com
한국경제신문 IT과학부 엣지팀장(스타트업, IT기기 리뷰 전문 취재팀장)입니다. 독자 여러분께 도움이 되는 기사를 쓸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