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금화면 앱(응용프로그램) ‘캐시슬라이드’를 운영하는 NBT는 14일 실시간 모바일 퀴즈쇼 '더 퀴즈 라이브'에서 300만원의 상금이 걸린 '끝까지 간다' 이벤트를 개최한다.

이번 이벤트는 우승자 1명이 남을 때까지 무작위로 출제되는 문제를 맞히는 ‘서바이벌’ 방식으로 진행된다. 참여를 원하는 사용자는 더 퀴즈 라이브 앱을 내려받고 14일 밤 9시 30분에 맞춰 접속하면 된다.

더 퀴즈 라이브는 매일 밤 9시 30분 인터넷 생방송과 함께 퀴즈쇼가 진행되는 모바일 앱이다. 생방송 진행자로는 방송인 박슬기, 정성호가 참여하고 있다. 퀴즈쇼 참여자들은 매회 진행자와 함께 10개의 퀴즈를 풀게 되며, 모든 문제의 정답을 맞힌 우승자 전원은 총 상금 100만원을 나눠 갖는다. 상금은 캐시슬라이드 쿠폰으로 교환하거나 5만원 이상 적립 시 실제 본인 계좌로 입금할 수 있다.

최재원 더 퀴즈 라이브 서비스 담당자는 “더 퀴즈 라이브 참여자들에게 더욱 많은 혜택과 즐거움을 제공하기 위해 이번 이벤트를 실시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참여자들이 매일 9시 30분을 기다릴 수 있는 퀴즈쇼 앱이 되기 위해 다양한 시도를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배태웅 기자 btu104@hankyung.com
한국경제신문 엣지팀에서 스타트업과 IT 기기 리뷰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