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도르트문트 상대로 9호골 신고

사진=EPA

노란색만 보면 골을 터뜨리는 손흥민(토트넘)이 도르트문트(독일)를 상대로 4경기 연속 골을 터뜨렸다.

손흥민은 14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도르트문트와 홈 경기에서 0-0으로 비기고 있던 후반 2분 팀의 결승골을 넣었다. 손흥민의 올 시즌 16번째 득점이다. 손흥민의 결승골과 얀 페르통언의 추가골, 페르난도 요렌테의 쐐기 골까지 나온 토트넘은 3-0 대승을 거두고 8강 진출에 유리한 고지를 점했다.

손흥민은 후반 2분 왼쪽 측면에서 페르통언의 크로스를 골대 정면에서 오른발 논스톱 슛으로 연결했다. 손흥민이 도르트문트를 상대로 치른 총 11경기에서 나온 9번째 골. 또 올 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 첫 골이기도 했다.

토트넘은 이후 페르통언이 후반 38분 세르지 오리에의 크로스를 추가골로 연결했다. 후반 41분에는 요렌테가 에릭센의 코너킥을 헤더로 넣으며 토트넘의 승리가 완성됐다. 손흥민은 후반 44분 에리크 라멜라와 교체되며 출전을 마쳤다. 토트넘은 다음달 6일 도르트문트 원정에서 대회 16강 2차전을 앞두고 있다.

조희찬 기자 etwood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