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M 기술 컨퍼런스서 발표
삼성SDS(228,000 -0.22%)가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리고 있는 IBM의 연례 기술 컨퍼런스 ‘IBM Think 2019’에서 블록체인 가속 기술을 발표한다고 14일 밝혔다.

블록체인의 거래 처리속도 향상을 위해, 삼성SDS는 하이퍼레저 패브릭에 적용 가능한 ‘넥스레저 가속기’를 자체 개발했다. 하이퍼레저 패브릭은 IBM이 리눅스 재단에 소스코드를 제공하여 탄생한 기업용 프라이빗 블록체인 플랫폼이다.

삼성SDS는 지난해 12월 넥스레저 가속기를 하이퍼레저 패브릭에 적용하는 테스트를 통해 거래 처리속도가 현격하게 향상하는 결과를 얻었다. 삼성SDS는 외부 개발자가 사용하기 쉽도록 넥스레저 가속기의 기술 로드맵 등이 포함된 백서와 가속 테스트를 해 볼 수 있는 도구를 개발자 공유 사이트인 깃허브(github)에서 제공할 계획이다.

삼성SDS는 IBM 블록체인 플랫폼 위원회에 참여키로 하는 등 향후 IBM과 글로벌 블록체인 생태계 및 오픈소스 기반 하이퍼레저 패브릭 활성화를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오세성 한경닷컴 기자 sesu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