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토트넘)이 14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도르트문트(독일)와의 홈 경기에서 후반 2분 팀의 결승골을 넣고 있다. 올 시즌 이 대회 첫 골이자 리그 경기를 포함해 최근 4경기 연속골이다. 토트넘은 별명이 ‘꿀벌군단’인 도르트문트에 3-0 완승을 거뒀다.

AP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