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손해보험은 보험 갱신 때 적용요율의 변경이 없는 확정갱신형 상품인 ‘처음약속100세까지종합보험’을 13일 출시했다.

‘확정갱신형’은 가입 당시 적용요율(위험률, 예정이율 등 보험료 산출을 위한 기초율)을 확정해 장래 갱신 시점의 보험료에도 동일하게 적용하는 보험상품이다. 이 보험은 종합보험에 간편고지형을 추가해 그동안 종합보험 가입이 어려웠던 유병력자 및 고령자도 가입할 수 있도록 했다.

서정환 기자 ceose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