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태제과 연양갱바

해태제과가 연양갱을 아이스크림으로 변신시킨 '연양갱바'를 출시했다고 13일 밝혔다.

만드는 방식부터 연양갱의 특징을 최대한 살렸다. 통팥을 넣는 기존 아이스크림과 달리, 연양갱 특유의 팥앙금이 핵심이다.

껍질을 벗긴 팥앙금이라 입에 걸리는 것이 없어 첫 입부터 끝까지 깔끔한 것도 장점이라는 설명이다.

찰진 연양갱의 쫀득함도 담았다. 연양갱바에는 차갑게 얼리면 점성이 떨어지는 한천 대신, 젤리의 원료인 젤라틴을 넣어 쫀득함을 살렸다.

해태제과 관계자는 "한입에 깨물어 먹을 수 있는 부드러운 팥 아이스크림"이라며 "연양갱을 아이스바로 색다르게 즐길 수 있어 남녀노소에게 인기가 좋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