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르웨이 리클라이너 브랜드 ‘스트레스리스’의 국내 수입·유통을 맡고 있는 에이스침대는 신제품 ‘가르다(GARDA)’ 100개를 특별 판매가격에 판매한다.

가르다는 이번 행사를 위해 특별 제작된 제품으로 기존 스트레스리스 제품 평균가보다 100만원가량 싼 167만8000원에 판매된다. 가죽은 일반 제품과 같지만 크기가 작은 게 특징이다. 스트레스리스만의 특허 기술인 글라이딩 시스템을 적용해 등받이와 시트가 몸의 움직임에 맞게 반응한다. 360도 회전하는 기능도 갖췄다. 가죽 색상은 짙은 갈색(보르도) 한 가지다. 전국 백화점 매장에서 구매할 수 있다.

심성미 기자 smshim@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