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금융 자산관리 앱(응용 프로그램) ‘뱅크샐러드’ 운영사인 레이니스트가 12일 서울 여의도 한화금융센터빌딩에서 한화손해보험과 디지털 자산관리 서비스 개발·운영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디지털 자산관리 서비스’란 이용자의 동의 하에 금융(은행, 증권, 카드, 보험, 대출), 비금융(부동산, 자동차 등) 자산을 조회하거나 관리할 수 있고, 이 데이터를 기반으로 개인별 금융솔루션을 제공하는 서비스를 뜻한다.

한화손보는 이번 협약을 통해 뱅크샐러드 고객 서비스에 한화손보 상품 정보를 제공하는 API(응용프로그램 사용환경)를 개발한다. 이를 기반으로 양사는 프로세스 혁신방안을 공동으로 발굴하는 한편,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대고객 금융서비스를 강화할 계획이다.

김태열 한화손보 고객시장혁신실장은 “뱅크샐러드와 협력해 고객들에게 모바일과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하는 차별화된 상품과 서비스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서정환 기자 ceose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