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정문 앞에서 11일 오후 3시 50분께 분신이 원인으로 추정되는 택시 화재가 발생했다.

운전자는 현재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