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인뮤지스, 14일 굿바이 싱글 발표→24일 해체 전 마지막 팬미팅

나인뮤지스/사진=스타제국

나인뮤지스/사진=스타제국

나인뮤지스가 9년의 활동을 뒤로하고 해체한다.

나인뮤지스 소속사 스타제국은 11일 "계약 기간 만료 등의 사유로 당사와 나인뮤지스 멤버들은 오랜 시간 진중한 논의 끝에 그룹 활동을 종료하기로 최종 결정했다"고 밝혔다.

나인뮤지스는 14일 마지막 디지털 싱글 앨범 '리멤버'(Remember)를 발표하고, 24일 마지막 팬미팅을 끝내고 모든 공식 활동을 마무리한다.

스타제국 측은 "2010년 8월 12일부터 지금까지 약 9년이라는 기간 동안 최고의 아티스트로서의 모습을 보여준 나인뮤지스 멤버들과 나인뮤지스를 한결같이 사랑해주시고 응원해주신 마인 여러분들께 감사의 말씀드린다"며 "앞으로 나인뮤지스 멤버들의 새출발에도 많은 응원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나인뮤지스는 2010년 싱글 앨범 '렛츠 해브 어 파티(Let`s Have A Party)'를 발표하며 9인조 여성 걸그룹으로 데뷔했다. 늘씬한 몸매와 돋보이는 미모로 '모델돌'로 불리며 '건', '뉴스', '돌스', '와일드', '드라마', '글루', '잠은 안오고 배는 고프고' 등의 히트곡을 내놓았다.

하지만 활동 내내 멤버 탈퇴, 교체, 합류 등이 이어졌고, 현재는 경리, 혜미, 소진, 금조 등 4인조로 개편된 상태다.

나인뮤지스 멤버 4인은 마지막 싱글 앨범 발표와 함께 24일 한성대 낙산관에서 열리는 팬미팅에서 팬들과 마지막 인사를 나눈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