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그룹 방탄소년단이 10일(현지시간) '제61회 그래미 어워즈'가 열릴 미국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센터에 마련된 레드카펫에서 포즈를 취했다.

방탄소년단은 한국 가수 최초로 그래미 어워즈에 초청받았다. 후보가 아닌 시상자로 초청받았지만 보수적이고 권위적이기로 유명한 '그래미 어워즈'까지 참석하면서 '빌보드 뮤직 어워즈'와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까지 미국 3대 음악 시상식에 모두 초대되는 역사를 썼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