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 / 사진제공=KBS, UFO프로덕션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 / 사진제공=KBS, UFO프로덕션

KBS2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이 오늘(11일) 정상 방송한다.

11일 방송되는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에서는 조들호(박신양 분)가 날카로운 수사 촉을 빛내며 이자경(고현정 분)의 살인 행각을 맹렬하게 추격한다.

앞서 이자경은 대산복지원에 얽힌 인물들을 찾아 차례로 살인을 저질러왔다. 참혹하게 죽은 동생에 대한 복수로 피의 심판을 행해왔던 것. 그 세 번째 타깃으로 국일병원장이 지목됐고, 이를 먼저 눈치 챈 조들호가 병원장을 찾아가 경고까지 했지만 결국 이자경 손에 죽임을 당해 충격을 안겼다.

조들호가 이자경의 살인의 목적을 조금씩 밝혀가고 있는 가운데 조들호가 사건 현장에서 국일병원장의 사인이 심장 마비가 아님을 알아챈다. 날카로운 촉과 예리한 눈썰미를 통해 타살의 가능성을 증명할 증거를 획득해 사건의 새 국면을 일으킨다.

뿐만 아니라 툴툴거려도 알게 모르게 조들호에게 든든한 힘이 되어주고 있는 최형탁(윤주만 분)과의 완벽한 공조 케미를 보여줄 예정이다.

이에 진실을 밝히려는 조들호와 감추려는 이자경 사이의 진실 게임으로 또 한 번 치열한 두뇌싸움을 예고해 한층 더 흥미진진하게 펼쳐질 전개에 본방 사수 욕구가 솟구치고 있다.

한편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은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Please follow and like us: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