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 블록체인에 위촉장 저장돼 위변조·허위 발급 불가

서울시가 서울 블록체인 거버넌스단에게 퍼블릭 블록체인 ‘아이콘(ICON)’을 활용한 위촉장을 발급했다고8일 밝혔다.

블록체인 개발회사 아이콘루프가 개발한 ‘서울 블록체인 거버넌스단 모바일 위촉장'은 거버넌스 단원 개인 휴대전화에서 발급과 조회가 가능하다. 거버넌스 단원은 성명, 단원 고유번호, 활동기간이담긴 위촉장을 직접 발급받을 수 있다.

위촉장 발급이력은 아이콘 퍼블릭 블록체인상에 기록되어 위변조 및 허위발급이 불가능하다. 아이콘 네트워크상의 모든 거래 기록을 제공하는 아이콘 트래커에서 블록체인 고유번호 조회로 진위 확인도 가능하다.

서울시는 지난해 10월에 발표한 블록체인 도시 서울 추진계획에 따라 올해부터 다양한 분야의 블록체인 행정서비스를 시민들에게 선보이기 위해 '서울 블록체인 거버넌스'를 운영하고 있다. 시민 100명으로 구성된 서울 블록체인 거버넌스단은 2019년 1월부터 2020년 12월까지 2년간 블록체인 기반 행정서비스 시험운영과 개발과정에 참여한다.

김종협 아이콘루프 대표는 “블록체인 거버넌스의 취지를 살린 이번 위촉장 발급을 시작으로, 시 주도하의 퍼블릭 블록체인 활용 사례가 더욱 많아지길 기대한다”며 “아이콘루프는 투명하고 효율적인 블록체인 행정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시와 적극 협력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오세성 한경닷컴 기자 sesu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