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배우 채정안이 7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에서 열린 JTBC 새 금토드라마 '리갈하이'(극본 박성진, 연출 김정현, 김상호)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진구, 서은수, 윤박, 채정안, 정상훈, 이순재 주연의 '리갈하이'는 법'좀' 만질 줄 아는 승률 100% 괴물 변호사 고태림(진구)과 법'만' 믿는 정의감 100% 초짜 변호사 서재인(서은수), 달라도 너무 다른 두 변호사의 살벌하게 유쾌한 코믹 법조 활극으로 오는 8일 첫 방송 예정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