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특가 이벤트로 에어서울, 위메프, 뮬라웨어, 더블유랩 등이 소비자들의 이목을 끌고 있다.

14일 에어서울은 오전 11시부터 18일까지 국제선 항공권을 최대 99% 이상 대폭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에어서울이 1년에 단 두 번 실시하는 최대 규모의 정기 이벤트다. 일본 목적지별로 편도 총액(유류세+항공세)은 동경 4만1900원, 오사카·후쿠오카·오키나와·다카마쓰 3만9900원, 시즈오카·요나고·히로시마·도야마·구마모토 3만6900원, 삿포로 4만1900원부터다.

동남아·괌 노선은 홍콩 4만9900원, 다낭·보라카이 5만9900원, 코타키나발루·씨엠립 6만9900원, 괌 7만9900원부터다.

이벤트 기간 5일 동안 매일 전 노선의 특가 좌석이 추가로 오픈된다. 첫 날 특가 항공권 구매에 실패해도 재도전이 가능하다.

위메프도 오는 17일까지 '슈퍼특가데이'를 진행한다.

위메프에 따르면 슈퍼특가데이 기간에는 1000원 할인쿠폰 이벤트를 진행하고, 편의점 e-쿠폰 등 다양한 타임 특가 상품을 판매한다.

위메프 슈퍼특가데이 기간에는 제한시간을 두고 쿠폰을 다운로드 받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행사 기간인 나흘 동안 매일 오전 11시부터 낮 12시 59분까지 1시간 59분동안, 또 오후 11시부터 11시 59분까지 59분동안 긴급 쿠폰이 주어진다.

요가복 브랜드 '뮬라웨어'는 10주년 기념 특가 판매에 돌입한다.

뮬라웨어는 정가 4만6000원인 '업다운 레깅스'를 2만9000원에 판매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로 인해 뮬라웨어 홈페이지는 현재 접속이 지연되고 있다.

업다운 레깅스는 총 10가지 색상이 있으며, 노컷라인의 경우 160cm 이하도 기장 걱정 없이 입을 수 있는 제품이다.

더블유랩은 이날 오후 7시까지 총 3000개 상품을 무료로 소비자에게 제공한다. 더블유랩은 홈페이지를 통해 매 정각마다 물품 수량을 풀 예정이다. 이 밖에도 최대 80%에 이르는 할인폭으로 빅커버쿠션 본품, 빅커버쿠션 리필 등의 상품을 판매한다.

이 행사로 평소 1만8000원에 달하던 써클라이너 제품은, 이날 3600원에 판매되고 있다.
160cm 이하도 기장 걱정 없이 입을 수 있는 제품이다.

이송렬 한경닷컴 기자 yisr0203@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