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걸그룹 러블리즈(Lovelyz)가 단독 콘서트 개최를 확정했다.

14일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 측은 단독 콘서트 '겨울 나라의 러블리즈 3' 포스터를 공개하고 단독 콘서트 개최를 알렸다. 러블리즈의 단독 콘서트 '겨울 나라의 러블리즈 3'는 오는 2월 14일~17일 총 4일간 서울 연세대학교 대강당에서 개최된다.

지난해 2월 서울 블루스퀘어에서 '겨울나라의 러블리즈2'를 성황리에 마친 러블리즈는 1년 만에 3번째 단독 콘서트로 팬들과 다시 만난다.

러블리즈는 이번 콘서트에서 최근 발매한 다섯 번째 미니앨범 ‘생츄어리(SANCUARY)’의 타이틀곡 ‘찾아가세요’를 비롯해 ‘아츄(Ah-Choo)’, ‘Destiny(나의 지구)’, ‘종소리’ 등의 다양한 히트곡들을 선보이며 완성도 높은 무대를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발매하는 앨범마다 타이틀곡부터 수록곡까지 완성도 높은 음악으로 탄탄한 팬덤을 보유하고 있는 러블리즈는 이번 콘서트에서 한층 다채로운 구성과 음악적 성장을 보여줄 예정이다.

오는 2월 14~17일, 4일간 서울 연세대학교 대강당에서 개최하는 '겨울 나라의 러블리즈 3'의 티켓 오픈은 오늘(14일) 오후 8시 멜론 티켓을 통해 팬클럽 선 예매가 시작되며, 16일 오후 8시 일반예매가 시작된다.

한편 러블리즈는 후속곡 ‘리와인드’로 활발히 활동 중이다.

강경주 한경닷컴 기자 qurasoha@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