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수 "선물같은 사람", 팬카페에 결혼 소식 전해
박해수 지인 이기섭 사회, 울랄라세션 박광선 축가

박해수 결혼/사진=비슈어스튜디오

박해수가 품절남에 합류한다.

14일 박해수가 서울 모처에서 결혼한다. 결혼식에는 양가 부모님과 친지, 가까운 지인들만 초대해 비공개로 진행한다.

박해수는 2017년 지인 소개로 예비 신부를 만났다. 예비 신부는 6살 연하로 직업 등은 알려지지 않았다. 박해수의 결혼 준비를 도왔던 웨딩플레너는 "단아한 미모의 신부님"이라고 예비 신부를 소개하기도 했다.

결혼 소식이 알려진 후 박해수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는 "서로의 신뢰를 바탕으로 결혼이라는 행복한 결실을 맺게 됐다"고 밝혔다.

박해수 결혼/사진=비슈어스튜디오

박해수는 결혼 소식을 팬카페에 직접 알리면서 "인생의 반려자와 함께 새로운 시작을 하려 한다"며 "내게 선물 같은 사람"이라고 칭했다. 그러면서 "내 곁에서 힘들 때나 즐거울 때 손 꼭 잡아주고 힘이 되어주는 이 친구와 평생 함께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고 결실을 맺으려 한다"고 애정을 표현했다.

박해수의 결혼식 사회는 동료 배우 이기섭이 맡는다. 가는 성경 모임을 함께하는 뮤지컬 배우들과 울랄라세션 박광선이 맡을 예정이며, 두 사람은 몰디브 클럽메드로 신혼여행을 떠난다.

박해수 결혼/사진=비슈어스튜디오

박해수는 2007년 데뷔해 '욕망이라는 이름의 전차', '안나푸르나', '유도소년', '남자충동' 등 연극과 뮤지컬 무대에서 활발히 활동했다. 지난해 tvN 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 주인공으로 출연하며 스타덤에 올랐다. 현재는 차기작 영화 '사냥의 시간', '양자물리학' 등에 주연으로 캐스팅되며 연기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