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캐릭터 공모전 수상작 활용키로

저축은행중앙회가 ‘저축은행 광고·캐릭터 공모전’ 수상작을 활용한 콘텐츠 제작에 나서기로 했다. 내년부터는 저축은행업계 전반의 이미지를 적극 끌어올리겠다는 방침이다.

저축은행중앙회는 지난 21일 서울 공덕동 서울신용보증재단 대강당에서 열린 저축은행 광고·캐릭터 공모전 시상식에서 이 같은 방침을 내놨다고 24일 밝혔다. 이순우 저축은행중앙회장(사진 윗줄 왼쪽 여섯 번째)은 “공모전 수상작은 저축은행 홍보를 위한 다양한 콘텐츠로 활용할 것”이라며 “저축은행에 대한 이미지가 한층 더 좋아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 공모전은 저축은행중앙회가 저축은행에 대한 관심을 끌어올리고 친근한 이미지를 구축하겠다는 취지에서 지난달 마련했다. 총 430여개 응모작 중 광고영상, 영상 스토리보드, 캐릭터디자인 등 3개 부분에서 각 6개씩 총 18개 작품을 수상작으로 선정했다. 대상 500만원, 최우수상 200만원 등 총 2850만원의 상금을 수여했다.

저축은행중앙회는 조만간 공모전 수상작을 토대로 한 광고 캠페인과 대표 캐릭터 제작을 추진할 계획이다.

정지은 기자 jeo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