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천안의 코리아텍 링프플러스사업단(단장 이규만)은 18일 유니티테크놀로지스코리아(대표 김인숙)와 가상(VR)·증강현실(AR) 발전을 위한 협약을 맺었다.

유니티테크놀로지스코리아는 VR·AR 콘텐츠와 실시간 3D 플랫폼 제작 등 혁신적인 유니티 개발 플랫폼 제작사인 유니티테크놀로지스 한국지사다.

두 기관은 가상·증강현실 분야 교육과정 개발 및 운영, 유관분야 산업재직자 교육훈련 및 컨설팅, 산학협력을 위한 공동연구, 공인자격 취득과정 운영, 현장실습(인턴십) 협력, 직업교육훈련 교원 직무연수 개발 등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천안=강태우 기자 ktw@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