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제공: KBS 2TV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 UFO프로덕션

고현정이 안방극장으로 돌아온다.

2019년 상반기 최고의 기대작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에서 이자경으로 분할 배우 고현정의 첫 스틸을 공개했다.

고현정이 맡은 이자경은 극 중 대한민국 절대 권력의 중심 국일그룹의 기획조정실장으로서 회장 국현일(변희봉 분)의 총애를 받는 실세중의 실세. 국현일이 자신의 친자식들보다도 신뢰를 하는 탓에 시기와 질투를 받지만, 미모와 능력 그리고 권력까지 절대적 우위에 서 있는 인물이다.

이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고현정(이자경 역)의 자태가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붉은 조명 빛에 담긴 오묘한 분위기는 이자경(고현정 분) 캐릭터의 범접하기 어려운 오라와 함께 강렬한 자극을 안긴다. 텅 빈 눈빛과 굳게 다문 입술로 상념에 잠긴 모습은 우아한 카리스마를 발산, 압도적인 분위기로 끌어당기고 있다.

이곳은 극 중 이자경의 아지트로 취미활동이 펼쳐지는 공방이다. 한 땀 한 땀 정성들여 그녀만의 독특한 반지를 만든다고. 이자경의 정체성이 고스란히 담긴 이곳에서는 어떤 이야기들이 펼쳐질 것인지 궁금해진다.

이렇듯 자타공인 대한민국 최고의 명배우 고현정의 출연으로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을 향한 예비 시청자들의 궁금증과 기대감이 치솟고 있다.

과연 고현정을 통해 탄생할 이자경은 어떤 인물일지 또 무소불위 거악에 대항할 박신양(조들호 역)과의 연기 대결은 어떨지,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을 통해 또 한 번 만개할 고현정의 연기가 어느 때 보다 기다려진다.

한편,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은 추악한 진실을 맞닥뜨린 조들호(박신양 분)가 인생 최대의 라이벌 이자경을 만나 치열한 대결을 벌이게 되는 이야기로 오는 2019년 1월 7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강경주 한경닷컴 기자 qurasoha@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