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 한혜진 결별설

'나 혼자 산다'를 통해 연인이 된 전현무(41), 한혜진(35)이 최근 결별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10일 일간스포츠는 전현무, 한혜진 결별에 관련된 제보를 받고 이를 보도했다.

한 제보자는 "둘 사이 감정이 안 좋아진지 오래됐다"며 "서로 생각할 시간을 갖자는 이야기를 들었다"고 말했다.

전현무, 한혜진이 관계가 악화되자 '나 혼자 산다' 촬영에도 '티'가 났다.

지난 주말 방송 직후 한혜진과 전현무가 서로의 말에 어색한 리액션을 한다면서 '결별설'이 돌았다.

방송 관계자는 "'나 혼자 산다' 출연자들이 모이는 자리가 있으면 둘 중 한명만 참석했다"고 귀띔했다.

전현무의 소속사인 SM C&C와 한혜진의 소속사인 에스팀엔터테인먼트 측은 아직 공식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두 사람은 지난 2월 열애 보도 이후 공개 연애를 시작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