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팀] 신성록은 의리의 남자다.

12월7일 HB엔터테인먼트 측은 “배우 신성록이 현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소식을 전했다.

이와 관련 신성록은 지난 8년이라는 시간 동안 쌓아온 믿음과 두터운 신뢰를 바탕으로 HB엔터테인먼트와 두 번째 재계약을 체결했다.

신성록은 1월 SBS 수목드라마 ‘리턴’에서 극중 재벌 오태석 역을 맡아 소름 돋는 명연기를 펼치며 매회 시청자들에게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한 데 이어 8월~11월에는 뮤지컬 ‘키다리 아저씨’ 제르비스 펜들턴 역을 통해 인상적인 연기는 물론, 관객들에게 깊은 울림을 전했다.
뿐만 아니라 최근에는 SBS 수목드라마 ‘황후의 품격’에 출연, 대한제국의 황제 이혁 역을 맡아 방송 첫 회부터 캐릭터에 완벽 빙의된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눈을 뗄 수 없는 몰입감을 선사했다. 또한, 흔들림 없는 연기를 선보이며 치명적인 매력을 발산하는 등 많은 이들의 관심을 모았다.

HB엔터테인먼트 측은 “배우 신성록과 두 번째 재계약을 체결했다. 오랜 기간 함께하며 서로간의 쌓아온 신뢰가 있었기에 가능했던 결과다. 앞으로도 신성록 배우가 향후 다양한 작품으로 활발한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물심양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재계약 소감을 밝혔다.

한편, 배우 신성록이 출연 중인 SBS 드라마 ‘황후의 품격’은 매주 수, 목 오후 10시 방송.(사진제공: HB엔터테인먼트)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