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원아웃도어(대표 성기학)의 글로벌 아웃도어 브랜드 노스페이스가 브랜드가치 평가회사인 브랜드스탁이 발표한 ‘2018 대한민국 100대 브랜드’에서 50위에 선정되며, 의류·패션 브랜드 중 6년 연속 1위 자리를 지켰다.

브랜드스탁이 발표하는 ‘대한민국 100대 브랜드’는 총 230여개 부문의 대표 브랜드 1,000여개를 대상으로 브랜드스탁 증권거래소의 모의 주식 거래를 통해 형성된 브랜드주가지수(70%)와 소비자조사지수(30%)를 결합한 평가 지수인 BSTI(BrandStock Top Index) 점수로 선정되는 브랜드가치 평가 모델이다. 영원아웃도어의 노스페이스는 2013년 ‘대한민국 100대 브랜드’에 진입한 이후 6년 연속 연속 의류·패션 브랜드들 중에서 가장 높은 순위를 차지하며 업계 최고의 브랜드 파워를 입증했다.
영원아웃도어 관계자는 “6년 연속 좋은 평가를 받은 것은 소비자 트렌드에 맞춘 차별화된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고, 소비자들이 탐험의 가치와 아웃도어·스포츠 활동의 즐거움을 직접 경험할 수 있도록 끊임없이 도전해 온 결과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아웃도어·스포츠 리딩 기업으로서 온 국민의 건강한 아웃도어·스포츠 활동에 기여하는 기업으로 나아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