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포유, DJ DOC 김창열/사진=백곰엔터테인먼트

그룹 원포유(14U) 멤버 고현이 DJ DOC 김창열에게 사인을 요청하는 모습을 공개했다.

고현과 로우디, 현웅, 리오, 우주 등 원포유 멤버들은 지난 11월 30일 SBS 103.5 러브 FM '김창열의 올드스쿨' 대세탐구생활 코너에 출연했다. 방송이 끝난 후 고현은 자신이 직접 준비해 온 DJ DOC의 1995년도 발표한 '머피의 법칙' 앨범, 1997년도 발표한 '삐걱삐걱' 앨범을 꺼내 사인을 요청했다.

DJ DOC의 옛 앨범을 본 김창열은 "나도 없는 앨범인데, 어디서 난거냐?"고 물었고, 고현은 "아버님이 DJ DOC의 열혈 팬이셨다"며 "아버지를 위해 선배님 싸인을 받으려고 원주에 가서 아버지가 보관중인 테이프와 CD를 가져왔다"고 전했다.
고열의 말에 김창열이 흐뭇한 미소를 짓는 상황이 벌어졌다고 소속사 측은 전했다.

원포유는 지난해 7월 'VVV'로 데뷔한 13인조 그룹이다. 평균 신장 180cm의 카리스마 넘치는 X팀과 귀여움을 강조한 L팀으로 나뉘어 활동한다. 지난달 10월 30일 발표한 신곡 '나침반'으로 쇼케이스, 방송, 팬사인회, 해외공연 등의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나침반'은 고통뿐인 사랑 속에 끝없이 다치면서도 벗어날 수 없어 그 상처마저 아름다움으로 받아들이겠다고 다짐하는 사랑에 맹목적인 한 남자의 슬픔을 기타의 서정적이고 아름다운 선율 위로 표현한 노래다. 멤버 도혁, 로우디, 세진, 현웅이 직접 작사와 랩 메이킹에 참여했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