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기업데이터(KED)는 7일 서울 여의도 63빌딩에서 새로운 도약을 위한 비전을 발표하는 ‘미래비전 선포식’을 열었다. 송병선 사장이 새로운 KED 비전 및 슬로건을 선포하며 사기를 흔들고 있다.

김영우 기자 youngwo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