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팀] 미스틱 가수가 한자리에.

12월7일 태광그룹 티캐스트 계열 E채널에서 방송되는 ‘스타 야유회 놀벤져스(이하 놀벤져스)’-‘미스틱엔터테인먼트(이하 미스틱) 편’에서는 걸그룹 브라운 아이드 걸스의 제아와 미료, 미스틱 감성 발라더 박재정, 음악 천재 에디킴, 윤종신의 구 음악 노예 조정치, ‘좋니’로 음원 사이트 1위에 올랐던 민서 등이 총출동한다.

평소 윤종신 사단으로 알려진 이들이지만 최근 다양한 아티스트 영입으로 서로 어색한 멤버들이 많다는 제보를 받은 감성 부장 박성광은, 두 명씩 짝을 지어 커플 장갑을 끼고 서로를 알아가는 시간을 가지는 특별한 순서를 마련한다.

후발대 민서 대신, 제아의 짝꿍이 된 성광을 비롯해 형부 처제 짝꿍, 최애-성덕 짝꿍 등 미스틱의 아티스트들이 짝을 이뤄 야유회 장소로 이동한다.
야유회 첫 번째 장소에서 이들을 맞이한 것은 가평의 명물 중 하나인 50m 높이의 번지 점프. 짝꿍의 취향을 알아보는 짝꿍 퀴즈게임을 통해 선정된 꼴찌 짝꿍에게 번지 점프 벌칙이 주어지기로 한 것.

무시무시한 벌칙을 피하기 위한 짝꿍들의 필사적인 몸부림이 펼쳐졌지만 줄줄이 오답퍼레이드가 이어진다. ‘노래 이어 부르기 게임’ 중 듣도 보도 못한 음을 붙이는가 하면, 전혀 다른 가사로 노래를 재창조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든다.

특히 고소공포증이 있는 제아-박성광 짝꿍은 복화술 반칙까지 써가며 벌칙을 피하려다 한순간 꼴찌 위기로 내몰리게 됐다는 후문이다.

한편, 과연 아파트 15층 높이에서 펼쳐지는 아찔한 번지 점프 벌칙을 수행한 짝꿍은 누가 될지, 금일(7일) 금요일 오후 10시 E채널 ‘스타 야유회 놀벤져스’에서 공개된다.(사진제공: E채널)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