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포츠뉴스 채정연 기자]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이 스즈키컵 결승에 진출했다.

베트남은 6일(한국시간) 베트남 하노이의 마이딘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18 아세안축구연맹(AFF) 스즈키컵 필리핀과의 결승전에서 2-1로 승리했다.

1차전에서 2-1로 승리하며 우위를 점했던 베트남은 2차전까지 승리하며 결승 진출을 확정했다. 베트남으로서는 10년 만의 스즈키컵 결승 진출이다.

베트남은 예선에서 한 차례 승리한 적이 있는 말레이시아를 상대로 우승에 도전한다. 오는 11일, 15일 홈과 원정에서 한 경기씩 치른다.

박항서 감독은 `조별리그에서 말레이시아를 상대로 승리한 경험이 있지만, 공격력이 좋은 팀이니 철저히 준비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AFPBBNews=news1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