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팀] 오반이 새 싱글 ‘행복’을 공개한다.

올해 ‘불행’, ‘스무 살이 왜 이리 능글맞아’ 등을 통해 주목 받은 오반은 새로운 싱글 ‘행복’을 12월6일 오후 6시에 발표하며 한 해를 마무리 짓는다.

이번 ‘행복’은 피아노와 오케스트라 선율 위에 오직 랩 하나로만 진행되는 다소 독특한 형태의 구성을 취하고 있으며, 피아노맨(김세정)이 작곡과 피아노 연주에 참여했다.

특히 “아빠 나는 나도 행복했음 좋겠어 / 아빠 전화 받을 때 마다 웃고 있음 좋겠어 / 나도 불쌍한 티내고 싶은데 왜 너흰 아무것도 몰라요 / 이겨낸 나는 무시 받는 것까지 이겨낸 다음에야 이해 받는 건가요” 등 직설적이고 솔직한 가사들로 몰입감을 더한다.
오반은 ‘행복’을 통해 어린 시절을 회상하며 현재는 더욱 많은 것들을 갖게 됐지만 한편으로는 불안감과 열등감, 본인을 괴롭히는 현실에 대한 괴리감 등을 솔직한 단어들로 표현하고 있다.

이 곡은 오반이 소속사인 로맨틱팩토리 콘서트에서 라이브하던 중 오열하던 모습이 담긴 영상으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당시 미발표 곡이었던 ‘행복’은 팬들로부터 음원으로 내달라는 요청이 쇄도했었는데, 오반은 올 한해 자신의 음악을 사랑해 준 팬들을 위해 후반 작업을 통해 새롭게 음원을 완성했다.

이번 싱글 ‘행복’ 은 올 6월 공개되었던 ‘불행’에 이어서 오반이 준비하고 있는 프로젝트 ‘불행’의 2번째 시리즈로, 추후 이 ‘불행’ 프로젝트는 하나의 정규 앨범으로 모아서 발표될 예정이다.

한편, 오반은 이번 싱글 ‘행복’을 발표하고, 12월30일에 하나투어 브이홀에서 빈첸, 피아노맨과 함께 하는 로맨틱팩토리 콘서트로 올해를 마무리 지으며, 내년을 위한 새로운 준비에 돌입한다.(사진제공: 로맨틱팩토리)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