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7개 시·도 400여명 참가
-한국토요타 임직원도 자원봉사단으로 참여

한국토요타자동차가 '2018 토요타배 시흥시 전국 장애인탁구 생활체육대회'를 개최한다고 6일 밝혔다.

대회는 6~7일 경기도 시흥 체육관에서 열리며 전국 17개 시도에서 선수단 250명, 심판·운영요원 150명 등이 참가한다. 각 경기는 국제탁구연맹(ITTF) 경기규정과 대한장애인탁구협회 운영 규정에 따라 진행된다. 예선 리그를 거친 후 본선에서 토너먼트로 승자를 가리게 된다. 한국토요타는 원활한 경기 운영을 위해 임직원들이 자원봉사단으로 참가할 예정이다.
이 회사 타케무라 노부유키 사장은 "토요타는 글로벌 캠페인 '스타트 유어 임파서블(Start Your Impossible)'을 통해 스포츠 선수들을 응원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새로운 목표에 도전하는 선수들에게 도움을 드릴 수 있도록 힘쓸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한국토요타는 올해 1월부터 장애인 탁구 발전과 한국 장애인 탁구선수의 경기력 향상을 위해 대한장애인탁구협회를 공식 후원하고 있다.

안효문 기자 yomun@autotimes.co.kr

▶ 재규어, "럭셔리 브랜드엔 스토리가 있다"
▶ 환경부, 부품 무단 변경한 BMW코리아에 과징금 5억3,000만원
▶ 현대차 i30 N, 독일·호주서 성능 인정받아
▶ [르포]에펠탑 서 있는 푸조시트로엥 제주 박물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