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한화생명)

한화생명(4,25540 0.95%)은 주말 가이드 앱 'ZUMO(주말에 모하지?)'가 스마트앱어워드 2018에서 생활정보 분야 대상을 수상했다고 6일 밝혔다.

올해 9회째인 스마트앱어워드는 한국인터넷전문가협회가 주관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모바일 앱 시상이다.

ZUMO는 2015년 9월 출시 후 3년여간 누적 다운로드 약 200만회를 기록하며 인기 앱으로 자리 잡았다. 지난달에는 앱 스토어 전체 무료 앱 중 1위를 하기도 했다.
숨겨진 여행 명소, 공연, 축제, 핫플레이스 정보 등을 모은 ZUMO는 당장 이번 주말에 즐길 거리를 맞춤형으로 제공한 것이 차별점이다. 많은 정보를 담기보다 지금 가능한 정보를 시의성 있게 제안하는데 중점을 뒀다.

ZUMO는 이번 수상을 기념해 7일부터 9일까지 고객들에게 감사의 의미로 추첨을 통해 500명에게 커피쿠폰을 증정한다.

정해승 한화생명 디지털마케팅실장은 "워라밸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요즘 시대에 소중하지만 짧은 주말을 제대로 즐길 수 있도록 도와주는 큐레이션 앱"이라며 "한화생명은 앞으로도 개개인이 삶을 더 잘 살기 위한 금융서비스로서 다양한 컨텐츠를 제공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차은지 한경닷컴 기자 chachach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