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경애가 아토피를 앓은 딸을 위해 개발했다는 '이경애 떡볶이' 레시피가 화제다.

이경애는 5일 오전 방송된 MBC '기분 좋은 날'에 출연해 만능 떡볶이 양념장 레시피를 공개했다.

이경애는 "15년 전 아토피를 앓은 딸을 위해 자신만의 떡볶이 양념장을 만들었다"라며 "떡볶이 양념장은 떡볶이 뿐 아니라 원하는 볶음요리에 전부 사용가능하다"라고 설명했다.

이경애 떡볶이 양념장 레시피의 비법은 '춘장, 우유, 콩가루'에 숨어 있었다.

떡볶이 양념장에는 생강가루, 마늘가루, 흑후추가루, 고추씨가루와 함께 춘장 1큰술, 조청 7작은술, 우유, 콩가루 등을 넣어 만드는 것.

이어 양념장에 독특하게 우유를 넣는 이유에 대해 "떡볶이 특유의 매운 맛을 잡을 수 있을 뿐 아니라 부드럽고 고소함까지 더할 수 있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경애는 다양한 사업을 시도하다가 실패, 억대 빚을 지기도 했으나 수제 어묵 사업으로 재기했으며 즉석떡볶이 가게를 운영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