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비디오스타’ 가수 서인영 / 사진제공=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 가수 서인영 / 사진제공=MBC 에브리원

가수 서인영이 배우 이정재를 이상형으로 꼽았다.

4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서인영이 배우 이정재가 자신의 이상형에 가깝다고 밝혔다.

이날 서인영은 사석에서 본 적이 있는 이정재가 화면과 다를 바 없이 매우 잘생긴 외모 때문에 깜짝 놀랐다고 말했다. 이어 서인영은 자신의 구체적인 이상형에 대해서도 밝혔다.
이야기를 들은 김숙은 서인영의 공식적인 마지막 남자가 실은 크라운제이로 나와 있다며 분위기를 반전시켰다. 서인영은 그건 진짜가 아니지 않냐며 버럭 했지만 과거 크라운제이가 비디오스타에 나와 서인영에게 보낸 영상편지를 보고 눈물을 흘렸다는 후문이다.

과거 논란 이후 크라운제이와 연락해본 적이 없다며 비디오스타 최초로 영상편지에 대한 답장을 보내기도 했다. 또한 서인영은 과거 논란이 됐던 때, 약을 먹어야 할 정도로 힘들었으나 고소영, 이선정, 티아라 지연에게 도움을 받았다고 말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편 이날 ‘비디오스타’에는 서인영, 이선정, 정가은, 서문탁이 게스트로 출연하며 티아라의 지연이 특별MC로 합류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