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제약이 박카스의 맛과 향을 그대로 담은 ‘박카스맛 젤리’(사진)를 3일 출시했다. 젤리 한 봉지에는 자양강장제 박카스F 한 병과 같은 타우린 1000㎎과 비타민B1, B2, B6가 들어있다. 타우린은 생체 아미노산의 일종으로 피로 해소에 도움이 되는 물질이다. 쫀득한 식감을 내기 위해 젤리 안에 젤리를 넣는 이중구조로 제조했다. 편하게 갖고 다닐 수 있도록 지퍼백 포장으로 판매한다. 카페인이 없어 전 연령층이 먹을 수 있다. 편의점에서 살 수 있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