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J 성폭행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성폭행을 시도했던 BJ가 시청자들의 신고로 경찰에 붙잡혔다.

30일 경기 화성동부경찰서에 따르면 BJ A 씨는 강간상해 혐의로 구속 돼 검찰에 송치됐다.

A 씨는 지난 10일 11시께 경기도 오산시 자신이 사는 원룸에서 평소에 알고 지냈던 40대 여성 B 씨에게 성관계를 요구했다. B 씨가 이를 거절하자 얼굴 등을 주먹으로 수차례 때렸다.
A 씨는 B 씨 성폭행 상황을 인터넷 방송으로 생중계했다. A 씨가 즉각 체포될 수 있었던 것도 한 시청자의 신고 덕분이었다.

인터넷 방송을 통해 A 씨의 과격한 행동, 폭행 장면 등은 모두 공개됐다. B 씨가 "강제로 하는 것이 싫다"고 거부했지만, A 씨는 "열 받게 하네", "맞을 준비 하라" 등의 협박을 했다.

뿐만 아니라 B 씨의 신체를 결박하고, 성폭행까지 시도한 것으로 알려졌다.

A 씨는 경찰 조사에서 모든 혐의를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