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3' 오뚜기가 3세 함연지

'오뚜기' 창업주의 3세로 화제를 모았던 뮤지컬 배우 함연지가 '해피투게더4'에 출연해 소문의 진상을 밝힌다.

오는 22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4’에 출연한 함연지는 "내가 300억 주식을 보유하고 있다는 걸 기사를 통해 알았다. 엄마도 모르고 계셨다”고 밝혔다. 이어 “너무 큰 돈이라 실감이 안 난다”고 털어놨다.

이에 유재석을 비롯한 MC들은 “오늘 아침에도 O라면을 먹고 왔다”며 ‘O라면 사랑’을 어필해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이어 함연지는 남편과의 ‘정략 결혼설’을 공개하기도 했다. 그는 “남편과는 7년 연애를 했다. 남편과 결혼이 너무 하고 싶어서 내가 먼저 상견례 날짜를 잡아버렸다”며 함박 웃음을 보였다.

함연지는 “롱디 커플이었는데 같이 사니까 너무 좋다”며 프러포즈부터 신혼 에피소드까지 모두 털어 놓았다는 후문이어서 그 전말에 궁금증이 쏠린다.
한편 이날 함연지는 아버지 함영준에게 “아빠 이야기도 다 할거야”라며 엄포를 놓았다고 전해 현장을 후끈 달궜다.

무엇보다 그는 “대형 마트에 가면 라면 코너에서 ‘O라면이 맛있더라’고 말하면서 바람을 잡는다”며 솔직한 입담을 폭발시켰다는 전언이다. 이에 함연지가 들려 줄 ‘갓뚜기 3세’ 풀 스토리에 관심이 모아진다.

한편 함연지는 대원외고를 졸업하고 뉴욕대 티시예술학교에서 연기를 전공한 재원이다. 2014년 뮤지컬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로 데뷔했다.

그는 KBS 1TV 일일극 ‘빛나라 은수’에도 출연했다. 재벌닷컴에 따르면 함씨는 지난해 오뚜기 주식 278억원어치를 보유, 연예계 주식 부자 순위 6위다.

오는 22일 밤 11시 10분에 방송.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