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배우 이엘리야가 지난 20일 오후 서울 목동 SBS사옥에서 열린 SBS 새 수목드라마 '황후의 품격'(극본 김순옥, 연출 주동민)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장나라, 최진혁, 신성록, 이엘리야, 윤다훈, 이희진, 윤소이, 스테파니리 등이 출연하는 '황후의 품격'은 어느 날 갑자기 신데렐라가 돼 황제에게 시집 온 뮤지컬 배우가 대왕대비 살인 사건을 계기로 진정한 사랑과 행복을 찾는 이야기로 21일 첫 방송 예정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