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중영화제' 클라라

중국 활동에 집중하고 있는 배우 클라라가 제2회 한중국제영화제에서 '한중스타상'을 수상했다.

지난 12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린 제2회 한중국제영화제에서 클라라는 '한중스타상'을 거머쥐고 영광의 순간을 가졌다.

클라라는 그동안 출연한 작품 '사도행자', '정성', '한성'이 모두 중국 박스오피스 1위 및 웹드라마 1위를 차지하며 중국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아 왔다.

뿐만 아니라 제30회 도쿄국제영화제 인기상, 제4회 호주-중국영화제 인기상, 2018년 상해국제영화제 i star 아시아 스타 여자 인기상 등을 수상하며 중화권의 떠오르는 스타라는 인식으로 자리 잡고 있다.

'한중영화제' 클라라

클라라는 2018년 한 해만 중국에서 6개의 작품에 출연하며 동분서주 바쁜 일정을 보내고 있다. 그는 "더욱 다양한 활동으로 그 어떤 역할이 주어지더라도 작품에 도움이 될 수 있고 인정 받는 배우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포부를 전했다.
한편 제2회 한중국제영화제 수상자로는 여우주연상에는 영화 ‘허스토리’ 배우 김희애 남우주연상은 영화 ‘범죄도시’ 배우 마동석이 수상했다. 여우조연상은 영화 ‘마녀’의 배우 조민수 남우조연상은 영화 ‘허스토리’ 배우 김준한이 수상했다.

이어 최우수작품상은 윤종빈 감독의 영화 ‘공작’이 수상했고 한국영화공헌상에는 이장호 감독이 수상하였고 감독상에도 영화 ‘공작’ 에 윤종빈 감독이 수상했다.

한류스타상은 가수 승리(빅뱅), 신인감독상 영화 ‘범죄도시’ 감독 강윤성, 단편감독데뷔상 영화 ‘슬프지 않아서 슬픈’에 감독 박성광이 수상하였으며, 중국우수배우공헌상 중국배우 조아지, 인기스타상은 중국배우 정이건, 영화예술연기상 중국배우 임영건, 기술상 감독 전가락 등이 받았다.

'한중영화제' 클라라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