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미운우리새끼’ 이문세 / 사진제공=SBS

‘미운우리새끼’ 이문세 / 사진제공=SBS

가수 이문세가 절친한 후배 김건모, 신승훈의 결혼을 점쳤다.

18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스페셜 MC 이문세가가 큰 난관에 부딪친다.

이날 母벤저스는 평소 절친한 후배인 김건모와 신승훈 중에 ‘누가 먼저 장가를 갈 것 같은지?’에 대해 물었다.
이문세는 잠시 당황하는 듯 했지만, 곧 솔직한 대답을 내놓아 눈길을 끌었다. 김건모와 신승훈 중 한 명은 “아예 안 갈 것 같다”고 답했고 다른 한 명은 “느닷없이 갈 것 같다”며 극과 극의 예측을 해 스튜디오를 깜짝 놀라게 했다. 뿐만 아니라 이문세는 결혼 30년 차 다운 예리한 분석까지 덧붙였다.

이에 母벤져스 역시 “나이 많은 사람이 먼저 가겠지”, “잘난 인물에 결혼을 해야지, 아까워서 어떡해”라며 갑론을박을 펼쳤다.

‘미운 우리 새끼’는 매주 일요일 밤 9시 5분에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