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런닝맨’ 8남매 레이스에 아버지 역할로 깜짝 등장한 김병옥/사진제공=SBS

‘런닝맨’ 8남매 레이스에 아버지 역할로 깜짝 등장한 김병옥/사진제공=SBS

SBS ‘런닝맨’ 멤버 8명이 8남매로 변신해 가족 레이스를 펼친다.

오는 11일 방송되는 ‘런닝맨’에서는 8남매 가족 레이스가 펼쳐진다. 8남매의 아버지로 배우 김병옥도 깜짝 등장해 빅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김병옥은 드라마 ‘마음의 소리’에서 이광수의 아버지로 출연해 이광수와의 찰떡 케미를 선보인 적 있었다.

김병옥의 등장에 멤버들은 “전소민과 정말 닮았다. 부녀지간 같다”고 말했다. 이에 김병옥도 인정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얼마 전 단발머리로 변신한 전소민의 모습에 멤버들은 “김병옥과 똑같다”고 말했고 이로 인해 전소민은 ‘김병옥 닮은 꼴’로 화제됐다.

시작부터 웃음 폭발이었던 멤버들의 좌충우돌 8남매 레이스는 오는 11일 오후 4시 50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