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제넥틱스는 협력사인 웰마커바이오가 대규모 투자유치에 성공했다고 9일 밝혔다. 웰마커바이오는 지난 5월 바이오제네틱스(7,41020 0.27%)와 대장암 표적항암제 공동연구 계약을 체결했다.

웰마커바이오는 벤처캐피탈 자산운용사 증권사 등으로부터 280억원을 투자받았다. 이 자금은 현재 개발 중인 항암제 신약의 연구개발 등에 투입될 예정이다.

웰마커바이오는 범부처신약개발사업단의 과제로 선정된 '얼비툭스 저항성 대장암 치료를 위한 선도물질 도출' 연구를 진행 중이다. 바이오제네틱스는 비임상 과정을 지원하고 있다.

바이오제네틱스는 올해 하반기부터 내년 상반기에 걸쳐 항암제 후보물질들을 도입해 연구개발을 추진할 예정이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