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제약(23,250450 1.97%)은 독일 HELM AG사와 마약성진통제 '펜타닉박칼정' 국내 독점판매 계약을 체결했다고 9일 공시했다. 계약규모는 총 20만유로이며, 계약기간은 첫 발주분 수령 시부터 7년 간 독점 공급이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