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해성 통일부 차관과 전종수 북한 조국평화통일위원회 부위원장이 9일 남북공동연락사무소 소장회의를 열고 최근의 현안을 논의했다고 통일부가 밝혔다.

통일부에 따르면 남측 소장인 천 차관과 북측 소장인 전 부위원장은 이날 오전 11시부터 1시간 동안 개성 남북연락사무소에서 회의를 하고 최근 남북 간에 제기된 다양한 현안을 포괄적으로 논의했다.

양측은 남북관계 발전을 위해 변함없이 노력해 나간다는 입장을 재확인하고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통해 남북관계 제반 사항에 대해 계속해서 긴밀히 협의해 나가기로 했다고 통일부는 설명했다.

천 차관과 전 부위원장은 일주일 전인 2일에도 소장회의를 했다.

남북은 연락사무소를 개소하면서 주1회 소장회의를 하기로 합의한 바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